역사뉴스

네안데르탈인의 멸종과 개

환단스토리 | 2019.03.13 16:00 | 조회 21



네안데르탈 (Neanderthal) 인들은 근대 인류보다 더 강인한 육체를 지녔지만 지능이 낮은 동굴속 원시인 정도로 여겨져왔습니다. 하지만 최근 여러 연구결과들에 의하면 네안데르탈인들은 근대 인류에 비해 지능이 더 낮지도 않았고, 고유의 의사소통을 할 수 있는 언어체계를 갖추었을 가능성이 매우 높고, 따라서 서로 협조도 잘 되는, 근대인류와 거의 차이점이 없는 또다른 인류였음이 밝혀지고 있습니다.


그림을 그릴줄 몰라서 멸종했다는 황당한 주장도 있었는데 사실이 아닌걸로 판명났고.

http://www.latimes.com/science/sciencenow/la-sci-sn-neanderthals-were-artists-20180222-htmlstory.html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5&oid=020&aid=0003130050


육체적으로 더 열등하지 않았음도 간접적으로 증명 되었습니다.

http://humanorigins.si.edu/evidence/genetics/ancient-dna-and-neanderthals/interbreeding

동아이사인과 유럽인들에게는 개별적 차이는 있지만 대략 4%의 네안데르탈인 DNA 를 갖고 있는데, 이 네안데르탈인 유전자는 모두 남성 네안데르탈인 으로 부터 물려 받은 것 입니다.


결국 남성 네안데르탈인 과 여성 호모사이피언 사이에서만 후세가 남은건데, 이는 네안데르탈인들이 호모사이피언들 보다 더 유체적으로 강인했음을 유추할 수 있는 증거 입니다.


예전 일부 학계에서는 네안데르탈인들은 호모사이피언에 비해 지능이 낮아서, 그러니까 IQ 가 더 낮아서 멸종했을 거란 추측을 하기도 했는데, 사실 네안데르탈인은 우리 호모사이피언에 비해 더 높은 지능을 가지고 있었다는 증거가 나오고 있습니다.


네안데르탈인의 두뇌는 일단 우리들 뇌보다 용량이 더 컸고,

기능도 더 우수했다고 볼수 있는 증거는, 네안데르탈인의 유전자를 갖고 있는 근대 유럽인들과 극동 아시아인들 (중국, 일본, 한국) 의 평균 IQ 가 네안데르탈인 유전자를 전혀 갖고 있지 않은 아프리카 흑인에 비해 월등히 높다는 사실입니다.


하지만 어떤 이유에서인지 네안데르탈인들은 약 4만년에서 2만년정도에 거의 멸종되었고, 극히 일부만 근대인류에 흡수되었습니다. 그래서 근대 유럽인들과 아시아인들은 평균적으로 4% 정도의 네안데르탈 유전자를 갖고 있습니다. 물론 개별적으로 네안데르탈인의 유전자를 남들에 비해 더 많이 갖고 있는 사람들도 존재합니다.


그렇다면 육체적으로도 지능적으로도 근대 인류에 비교했을때 전혀 뒤쳐지지 않았던 네안데르탈인들은 왜 멸종되었나? 여기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는데, 이에 대한 답변으로 인류와 개의 관계를 주목한 고고학자가 있습니다. 바로 미국 하버드대의 Pat Shipman 교수 인데 그녀는 dog theory 를 주장합니다.


근대인류가 개를 길들이기 시작한 시기가 약 4만년에서 2만년 사이인데, 바로 이 같은 시기에 네안데르탈인들이 서서히 몰락하고 결국 멸종한 점에 주목한 것 입니다.


그녀의 저서 The Invaders 에서 Shipman 은 근대인류는 같은 사냥감을 놓고 경쟁하던 늑대들과 협력을 꾀함으로서 늑대들과 공생을 했고, 더 나아가 인류와 인류에 길들여진 늑대 모두 번성할 수 있었다고 주장합니다.


이렇게 인류와 개는 매우 오랫동안 같이 공생해 왔기에 현대인들에게도 개는 단순한 가축이나 애완동물 이상의 의미를 가지게 된 것 같습니다. 올해 개봉하는 영화 Alpha 는 이런 인류와 개의 깊고 오래된 관계를 드라마틱하게 그린 영화 입니다. 올해 개봉하는 영화 중 가장 많이 기다려지는 영화이기도 합니다.


(원문)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276개(1/14페이지) rss
환단고기-역사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식민사학자들에게 사기당한 노무현 정권 환단스토리 2637 2017.06.19
>> 네안데르탈인의 멸종과 개 사진 환단스토리 22 2019.03.13
274 ‘황국사관 비판’ 日 고대사학자 나오키 고지로 타계…향년 100세 사진 환단스토리 22 2019.03.12
273 일본 기쿠치성에서 발견된 백제불상과 백제성씨 '진(秦)'씨 목간 사진 환단스토리 144 2019.02.09
272 선 사이 간격이 0.3mm…고조선 청동거울의 나노기술 사진 환단스토리 84 2019.01.26
271 현대적 디자인의 가야 금동관은 왜 보물이 되나 사진 환단스토리 195 2018.12.19
270 아라가야 왕릉에서 발견된 '생명의 별자리' 남두육성 사진 환단스토리 157 2018.12.19
269 식민사학타도, 제도권안에 교두보 확보 사진 환단스토리 183 2018.12.17
268 임나일본부설과 “가야=임나‘? 사진 환단스토리 183 2018.12.11
267 "임나는 가야가 아닌 대마도"주장 제기 사진 환단스토리 163 2018.12.11
266 ‘식민사학자’ 공격받는 김현구 교수 “임나일본부 인정한 적 없어” 사진 환단스토리 155 2018.12.11
265 “고조선 역사와 문화는 육지·해양 유기적 연결 ‘터’ 속에서 생성·발전” 사진 환단스토리 236 2018.11.01
264 "고대사는 신화가 아니다"…이찬구 박사 '홍산문화의 인류학적 조명' 출간 사진 환단스토리 203 2018.10.26
263 『리지린의 고조선 연구』는 북경에 세운 백두산 정계비! 사진 환단스토리 214 2018.10.26
262 [유라시아 문명 기행 2000㎞] 우리는 왜 유라시아를 잡아야 하나? 사진 환단스토리 199 2018.10.14
261 [유라시아 문명 기행 2000㎞] 그곳에, 우리와 닮은 사람들이 살고 있 사진 환단스토리 242 2018.10.14
260 [유라시아 문명 기행 2000㎞] 실크로드를 넘어 유라시아 로드, 그 길 사진 환단스토리 196 2018.10.14
259 단군신화’는 가짜…정통민족사학계, 종언 선포식 사진 환단스토리 313 2018.09.18
258 용의 후예설, 중국 인문학 고질병..'용의 신화'는 독점할 수 없다 사진 환단스토리 282 2018.09.06
257 과테말라 밀림서 6만 개 넘는 마야문명 유적 발견 사진 환단스토리 263 2018.08.20
256 한국인에게 남다른것 있다 환단스토리 335 2018.07.24
 
모바일 사이트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