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뉴스

[사이언스프리즘] ‘이순신의 거북선' 진짜 모습은?

환단스토리 | 2023.04.07 10:47 | 조회 329

[사이언스프리즘] ‘이순신의 거북선' 진짜 모습은?


세계일보 2023.04.05


그동안 복원 거북선들 모습 달라

이충무공전서 포함 ‘귀선도설’에

19세기 거북선의 그림·설명 있어

판옥선 본체와 같은 크기 등 확인


4월은 과학의 달이자 이순신 장군이 탄생(4월28일)한 달이다. 이순신 장군에 과학을 더하면 자연히 떠오르는 것이 거북선이다. 거북선은 우리 민족에게는 특별한 존재이다. 우리 민족이 겪었던 가장 큰 위기 중 하나인 임진왜란을 극복하는 데 가장 큰 역할을 한 창의적인 무기가 바로 거북선이기 때문이다. 거북선은 2016년 4월 미국해군연구소의 설문조사 결과 전 세계 해군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세계 7대 명품 군함 중 하나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통영에서 여수까지 남해안을 여행하다 보면 곳곳에 복원해 놓은 거북선이 10척이 넘지만, 모습은 각각 다르다. 우리의 수호신과 같은 거북선의 진짜 모습은 어떤 것일까? 전통 화약 무기인 신기전과 조선 총통을 연구하고 복원하여 실제로 발사해본 경험이 많은 필자라서 그런지 더욱더 진짜 거북선의 모습을 알고 싶다. 그러나 유물도 없는 상태에서 거북선 모습을 볼 방법은 설계도를 찾고 그것을 복원해 보는 것이 유일한 방법이라 생각된다.

 

현재까지 남아있는 거북선에 관한 기록 중 가장 자세한 것은 정조의 명령으로 1795년 편찬한 ‘이충무공전서’의 ‘귀선도설(龜船圖說)’이다. 이충무공전서는 1792년부터 이순신 장군에 관한 각종 자료, 즉, 난중일기, 각종 장계, 거북선 자료 등을 모아 1795년 9월 간행한 책이다. 이 중 권수(卷首)에 당시의 통제영 거북선과 전라좌수영 거북선의 그림을 그려놓고 자세하게 설명한 ‘귀선도설’이 있다. ‘귀선도설’의 내용을 보면 통제영 거북선에 대해서는 거북선 전체 그림을 1장 그려놓고 각 부분의 치수를 설명과 함께 자세히 기록하였다. 전라좌수영 거북선에 관해서는 전체 그림을 1장 그려놓고 치수는 없이 간략한 설명만 있다. 통제영 거북선에 관한 설명도 상장(위 갑판)의 길이와 폭에 대한 치수는 없고 3층 개판의 구조와 크기에 관한 설명도 치수가 없다. 따라서 이 자료를 이용해서 1795년 통제영 거북선을 연구한 내용을 보면 연구자에 따라서 거북선의 전체 크기와 구조가 서로 다르다. 필자는 ‘화차’와 ‘신기전’이 기록된 ‘병기도설’이 화기 설계도이듯이 ‘귀선도설’도 거북선 설계도일 것이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그 증거를 찾은 결과 1809년부터 거북선 건조에 설계도로 사용했다는 사실을 확인하게 되었다. 즉 19세기 초 거북선 건조에 사용한 거북선 설계도를 찾은 것이다. 설계도를 찾는 과정과 이를 이용하여 거북선을 복원하는 과정을 몇 회에 걸쳐 소개하고자 한다.

 

1809년 1월15일, 삼도수군통제사를 지낸 신대현이 왕에게 다음과 같이 상소를 올린다. “최근 수군과 육군의 무기가 거의 제 모습을 갖추지 못하고 있는데, 선제(船制)는 더욱 한심합니다. (중략) 도식이 ‘충무전서(忠武全書)’에 상세히 실려 있어서 한번 보기만 하면 잘 알 수 있습니다. (중략) 이후로는 배(거북선)를 개조하거나 새로 건조할 때에는 한결같이 ‘전서’에 나오는 도식대로 척촌(尺寸)의 규도(規度)를 일일이 대조하여서 하되, (중략) 제도를 어기면 당사자를 벌하도록 해야겠습니다.”(‘비변사등록’ 순조 9년(1809년) 1월). 그리고 왕이 허락한다. 

 

신대현은 ‘이충무공전서’의 편찬을 준비할 때인 1793년부터 1794년까지 삼도수군통제사였기 때문에 ‘귀선도설’의 내용을 잘 알고 있었고 전국에서 거북선이 잘못 제작되고 있는 것이 안타까워서 상소를 올린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이충무공전서’의 ‘귀선도설’은 19세기 초 거북선 건조에 실제로 사용했던 거북선 설계도인 셈이고 이 설명대로 건조하면 ‘1795년의 통제영 거북선’이 되는 것이다. 물론 ‘귀선도설’에는 당시의 거북선 건조 기술자들만이 알고 있던 비방은 빠져 있다. 이 중 가장 중요한 것은 거북선의 본판(本板) 대비 상장(갑판)의 크기인데 천만다행으로 1882년 통제영 거북선의 규격이 남아있다. 


채연석 전 한국항공우주연구원장

‘귀선(龜船), 본판(本板) 길이 67척, 폭 13척, 높이 13척, 선두폭 10척, 선미폭 8척, 상장(上粧) 길이 88척, 폭 33척’, ‘우별선(右別船), 본판(本板) 길이 67척3촌, 폭 13척2촌, 높이 13척, 선두폭 10척4촌, 선미폭 8척5촌, 상장(上粧) 길이 88척, 폭 33척5촌’(통제영 각사등록, 1882년 1월)

 

위의 자료를 통해 본판의 크기가 같은 거북선과 판옥선의 본체(1, 2층)는 같으며 1795년 통제영 거북선의 상장 길이는 85척, 폭은 32척임을 알 수 있게 되었다.


채연석 전 한국항공우주연구원장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341개(1/18페이지) rss
환단고기-역사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41 일제,서울로 수도이전 계획/일지,극비문서 폭로 환단스토리 333 2024.01.15
340 `일제, 용인으로 수도 옮기고 조선인은 만주로 보내려 했다`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344 2024.01.15
339 장운식 서예가 “고구려 시조 모독했던 임나일본부 오판독 글자 5개 발견.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484 2023.11.14
338 ‘치우천황’ 한민족 둑기 둑신사 복원추진 학술대회 열려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384 2023.11.14
337 부산시 “고조선은 부산역사와 직접적인 관련없다”…‘역사 쿠데타’적 발상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447 2023.10.20
336 2023 대한국제학술문화제, 19일부터 5일간 서울서 열린다 환단스토리 650 2023.06.15
335 대학원생까지 나서… “전라도 천년사 선동과 왜곡 멈추길” 환단스토리 528 2023.06.15
334 전남 시장·군수, '전라도 천년사' 폐기 촉구 환단스토리 550 2023.05.10
333 中연구진 “고대 중국인, 아메리카 원주민의 선조” [핵잼 사이언스]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593 2023.05.10
>> [사이언스프리즘] ‘이순신의 거북선' 진짜 모습은? 환단스토리 330 2023.04.07
331 욱일기에 경례하는 윤석열 정부 규탄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532 2022.11.07
330 '풍류신학' 원로신학자 유동식 전 교수 별세..향년 100세(종합)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503 2022.10.24
329 중국 역사교과서는 고구려사를 '딱 한줄' 썼다…"수가 고구려를 정벌했다"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502 2022.10.02
328 과학으로 본 `허황옥 신행길 3일`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504 2022.09.23
327 '고구려 뺀 中 전시'에…국립중앙박물관 "시정 없으면 전시품 철수"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452 2022.09.15
326 ‘수금월천화목토’ 한줄로…2040년까지 못 볼 6월의 ‘새벽 우주쇼’ 사진 환단스토리 595 2022.06.17
325 '일렬로 늘어선 5개 행성' 함께 봐요 사진 환단스토리 567 2022.06.17
324 가야고분군 세계유산 등재 ‘다라국’ ‘기문국’ 안된다 사진 환단스토리 516 2022.06.14
323 아마존 피라미드 미스터리 풀렸다.."고대 문명 존재 증거"[과학을읽다] 사진 환단스토리 644 2022.06.01
322 조선을 망하게 한 건 조선이었다 사진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795 2021.12.21
 
모바일 사이트로 가기